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가장 핫한 댓글은?

너무 못하는 것 같아서 관둬야하나 고민하는 샌애긔 원생들에게

IF : 5

2021.08.05

30

42700

2학기 등록이 가까워서 그런가 성과도 안나오고 힘들어서 그만 두고싶다는 글이 꽤 보이네요.
대부분은 성급한 고민이라고 생각하긴 합니다.
저도 멘탈 쿠크다스여서 원생 시절 학회장 다과 중에 쿠크다스는 쳐다도 안봤던 사람으로서(서로 아무 상관 없음)
아래의 점들을 같이 생각해보셨으면 해서 글 적습니다.


1. 무엇보다, 나 스스로의 중심을 잡아야 합니다.
대학원은 장기레이스입니다. 배우는 과정이고, 또 시행착오 그 자체입니다.
그리고 웬만하면 좀 실수해도 되기 때문에 학생인겁니다. 특히 신입생이라면 더 그렇죠.
그런 과정에서 자기 스스로의 중심이 없으면 외부 자극이 들어올 때 많이 흔들릴 수밖에 없습니다.

예를 들어 교수님의 질책이 들어온다면, '교수님한테 이것때문에 혼났어'가 아니라, '교수님이 말한 이런 점이 객관적으로 부족하긴 했으니까 보완해봐야겠다' 이런 식으로 생각해보세요. 같은 일을 겪었어도 후자처럼 주도적으로 생각했을 때 다시 시작할 의지가 더 많이 생길겁니다.

처음엔 교수님이나 사수가 쥐여주는 일을 하겠지만, 그것의 주인은 나입니다. 한스텝 한스텝 눈치보기보다 어떻게 진행하면 더 좋을지 계속 고민하고, 온전히 내것으로 만들려고 해보세요.
긴 과정인만큼 나를 흔드는 상황은 참 많이 생깁니다. 그럴 때마다 내가 주도적으로 하는 연구, 내가 하는 일이 있다는 건 꿋꿋이 갈 길을 가는 데 많은 도움이 될겁니다.


2. 그럴 때일수록 단기적인 목표를 설정하는 게 좋습니다.
단기적이고 실현 가능성 있는 목표를 잡고, 하나하나씩 이루어나가 보세요.
내일은 이 논문을 읽고 요약하는 자료를 간단히 만들고 집에 가야겠다라던지, 공정을 바로 다음 스텝까지는 빼보겠다던지,
아니면 키워드 다섯 개는 확실히 공부하고 가겠다던지 등등 뭐든 좋습니다.

학부 4학년에서 석사 1년차가 되면 아무래도 성취의 경험을 하는 빈도가 뚝뚝 떨어질 수밖에 없습니다.
뭐든 좀 되어가는 느낌이 들어야 즐겁고 멘탈케어에도 이로우니, 단기적 및 실현 가능한 목표 설정을 추천합니다.


3. 객관적인 기준과 목표를 마련하세요
보통 내가 너무 못한다고 생각할 때 기준은 막연합니다. 그냥 논문도 슥슥 읽어야 될 것 같고 뭐든 시키는 건 다 잘 해야될 것 '같다'는 막연한 본인 생각인 경우가 많아요.
내가 어느 부분에서 부족한지, 뭘 더 해야하는지를 객관적으로 분석해보세요. 대학원때부터는 그런걸 친절하게 내게 알려주는 사람이 없다고 생각하면 대충 맞습니다.

그러나 기준을 잡는답시고 '선배들은 다 잘하는데', '동기는 다 잘하는데'처럼 생각하는건 삼가세요. 반대로 지금 선배들이 본인처럼 실험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 그 사람들에게 문제가 있을수도 있습니다.
선배들이 지금 하는 일이 그 연차때 내 미래일 것이라고 생각하고 조금씩 진행해 가세요. 평균적으로 보통 그렇게 됩니다. 어지간한 선배들도 1년차땐 실수 많이 했습니다.

선배나 동기가 잘한다면 왜 잘하는지를 옆에서 보고 배우세요. 어쩌면 모범답안이 가까이에 있어 행운일수도 있습니다.
누구는 잘하는데 왜 나는... 이라고 생각하는 것보다 그렇게 보고 배우는게 훨씬 큰 도움이 됩니다. 시간이 6개월이나, 1년이나 지났는데 나 너무 못한다... 생각한다면, 자책할 시간에 바로 움직이세요.


4. 간단하게 생각하고, 정말 많이 토론하세요.
연구실험도 다른 일들과 마찬가지로 간단하게 풀릴수록 더 좋은 솔루션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그리고 나의 현 상황을 파악하고 남들의 생각과 상황을 파악함에 있어서, 연구와 실험에 관해 정말 많이 토론하세요.
그러면 나는 미처 몰랐던 선배의 노하우가 어느새 술술 나오기도 하고, 말하면서 정리도 많이 됩니다.

올림픽 배구 8강전에서 김연경 선수가 지고있는 상황에 동료들에게 말을 많이 하라고 했던 것처럼,
말을 많이 해야 혼자 연구실에서 괜히 움츠러들지 않고 계속 텐션을 이어갈 수 있습니다.


더운 날씨에 내일도 고생하세요.
그리고 여러분 스스로 생각보다 여러분은 잘하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 태그 추천중...

김박사넷 AI가 알맞는 태그를 추천하기 위해 고민중이에요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30개

  • 2021.08.05

    조언 정말 감사합니다
    덕분에 다시 힘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지나가는 석사 1년차 원생-
  • 2021.08.05

    제가 요즘 들어서 드는 생각이 바로 이건데 콕 찝어서 말씀해주셨네요. 좋은 글 읽고 힘내봅니다! 감사해요!
  • 2021.08.06

    구구절절 맞는 말입니다.
    비교에 대해서 덧붙이자면 우리는 남과 비교하지말아야 한다고 강요 아닌 강요를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남이 잘하는데 나는 못한다는 씩의 비교는 별로지만
    내가 못하는 걸 남은 어떻게 잘하는지 비교는 진짜 해보세요.

    대댓글 1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