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는 놀 때 해야 하는 듯

IF : 1

2021.09.03

4

3740

전공마다 다르겠지만, 최소한 CS에서는 어쩔 수 없이 수업에선 principle 이상의 지식을 전달하긴 어렵다고 생각함. 결국 시야를 넓히고, 지식을 쌓고, 통찰을 포착하기 위한 공부는 놀 때 해야 하는 것 같음. 시간을 따로 내서는 놀면서 하는 공부 양과 폭을 따라잡기 어려운 듯.

내가 느낀 놀면서 상관없는 분야의 논문, 고전 논문, 교과서를 읽는 행위의 장점은 여유롭게 읽을 수 있다는 것. 특히 교과서의 경우에는 저자의 통찰을 음미하면서 큰 그림으로 해당 토픽을 쫓아가야 하는데, 쫓겨서 읽다보면 정보만 캐치하게 되어서 놓치는게 분명히 있음. 업무나 당장 연구/프로젝트 진척에 필요한 자료는 핵심을 빠르게 찾아서 적용해야겠지만, 밥 먹고 시간 남거나 저녁에 잠 안 올 때 한페이지씩 천천히 읽으면 생각보다 좋은 통찰을 건지거나 풀고 있는 문제의 해결방법/설명방법을 알아낼 수 있는 기회가 있기도 했음.

다른건 내가 읽고 있는 논문의 끝의 끝까지 가보는 것. 아마 박사과정 들어가면 다 한번쯤은 genology tree 타고 가면서 나의 학문적 조상이 누구인지 확인해 볼텐데, 마치 그런 것처럼 지금 내가 관심있는 분야의 중요한 논문의 레퍼런스를 끝까지 파고 들어가는거임. 계속 가다보면 완전 처음 그 아이디어가 구성 될 시점의 논의들을 만나게 되는데, 정말 재밌게도 그때는 성능이 안좋아서 할 수 없지만 상상의 나래를 펼치는 급으로 이미 아이디어들을 싸질러 놓는(?) 사람들이 있음. 거의 도움은 안되지만 재미는 있는 것 같음.

지금은 졸업한 선배들한테 이런 것들을 배웠고, 같이 밥먹고 수다떨면서 ~한 분야의 첫 논문은 이 사람이 썼다는 얘기 같이 신박한 얘기 많이 들었는데, 이제는 선배들은 없고 후배들한테 이런 얘기 하는건 가혹행위(?) 같아서 온라인에라도 풀어봄 ㅎㅎ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4개

2021.09.04

ㅠ 사람의견이 너무 다양해요

저도 그런 선배 있음 좋겠는데
매번 주식 코인 여자몸매...
지겨운데 맞춰준다고 힘든..

2021.09.04

학문에 대한 열정이 느껴지네요.. 부럽습니다 ㅠㅠ

2021.09.04

오.. 매우 재밌는 발상입니다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