랩실 분위기 고민

2022.06.24

24

3504

안녕하세요. 저는 학부연구생으로 자대 대학원 입학이 예정되어 있어서 현재 자대 랩실에서 석박사들에게 배우며 일하고 있습니다. 다름이 아니라 저희 랩실이 정상인 것인지 선배님들께 여쭙고자 이렇게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저희 랩실은

1. 사생활을 교수님에게 오픈하고, 또 허락 받아야 합니다.
학원에 등록하려 하거나, 여행 다녀올 경우 교수님의 허락이 필요합니다.
부모님께서 무슨 일 하시는지, 동기과의 관계는 어떠한지, 심지어는 애인 집안은 어떤지도 물어봅니다.
이 외에도 여기에 차마 쓰지 못할 것까지 대답하길 강요합니다.
제가 애매모호하게 말하거나, 답변을 피할 시 갈굼이 있었구요.

2. 집합 있습니다.
집합과 관련된 이야기는 랩실이 특정될 수 있기 때문에 아끼겠습니다.

3. 교수님의 욕설은 기본입니다.
인신공격은 물론 저는 패드립도 들어봤습니다.
강의실, 연구실, 회의실 심지어는 한밤중에 전화로도 하십니다.

4. 연구비 및 지원금 등은 무조건 교수님 통장으로 들어갑니다.
저희에게 줄 지 말 지는 교수님 마음입니다.

5. 명절, 생신, 각종 기념일(스승의 날, 결혼기념일) 때 교수님 선물 챙깁니다.
크게는 100만원대 선물부터, 기본 30만원대 선물을 드려야 합니다.

6. 논문에 이름 빼고 내는 경우 있습니다.
석사생은 급이 안 된다고 하시네요.

이런 상황에서 제가 혼란스러운 점은 위의 사항들에 대해서 대학원 사람들 누구도 이상하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저에게 '다른 곳은 더 심하다', '우리는 나은 편이다', '싫은 일도 해야한다', '어딜가나 똑같고 당연한 것이다'라고 말하며 저를 부적응자 취급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상황 속에서 마냥 공부가 좋아서 대학원에 지원한 저로써는 현재도 너무 힘들고, 랩실에서의 미래도 암담하게 느껴집니다. 지금은 공부고 뭐고 아무 것도 하기 싫고, 그만두고 싶습니다.


제가 선배님들께 여쭙고 싶은 것은
1. 이런 경우가 흔한 일인지
2. 직접 이런 일들을 버티셨거나 주변에 버틴 사람이 있다면 어떤 마음가짐을 가지셨었는지 여쭤보고 싶습니다.

그 외에 다른 조언들도 달게 받겠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24개

당당한 소크라테스*

2022.06.24

러어어어어어언
정직한 임마누엘 칸트*

2022.06.24

살다살다 이공계에 이런데가 있나? 인문사회쪽인가? (나 교수)

대댓글 3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2022.06.24

누적 신고가 50개 이상인 사용자입니다.

현재 상태가 괴수 상태인데 괴수가 인지를 못하고 자멸의 길로 가고 있음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김박사넷의 새로운 거인, 인공지능 김GPT가 추천하는 게시물로 더 멀리 바라보세요.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