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수의 폭언

2022.06.07

19

6644

한달 전에 추상적이게 답변한다는 이유로 혼이 났었습니다. 근데 오늘 같이 저녁을 먹으면서 연구에 대해 얘기하던 중 또 추상적으로 얘기했다고 혼나게 되었는데 오늘은 싸대기를 때리고싶다고 말하더군요 이 사람과 계속 같이 일하는게 맞을까 라는 생각이 듭니다.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19개

2022.06.07

도망치세요 그냥 면전에 대고 그딴소리하는데

대댓글 4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2022.06.07

자세한 내용은 모르겠으나, 한달전부터 (아마도 그 전부터) 교수가 글쓴이에 대한 불만이 쌓였던 모양이네요. 교수가 학생이 자신을 업신여겼다고 생각했을지도 모르겠네요. 어떻게 대답하셨길래 추상적으로 들린다고 했는 지 좀 궁금합니다.

대댓글 7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2022.06.07

이 정도라면 그냥 서로 굿바이 하시는 게 최선이라고 생각합니다.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김박사넷의 새로운 거인, 인공지능 김GPT가 추천하는 게시물로 더 멀리 바라보세요.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