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원은 어차피 자기 하기 나름

2020.06.21

11

12464

김박사넷도 많은 컨텐츠가 생겼네요. 옛날에는 그저 쓰레기 교수들 요즘 무슨 평가 달렸나 구경하러만 왔는데... 오랜만에 오니 대학원 학벌 얘기가 많은데 실험실에 자대 타대 사람들 다 겪어보니 결국엔 실적은 자기 능력만큼 가요. 학부 성적 얘기도 많은데 과학연구는 달달 외우는 이론이랑 많이 차이가 나는 부분이 있는것 같아요. 저는 바이오 쪽인데 대학원 생각 있으신 분들은 자기 역량이랑 교수 연구분야를 잘 저울질해보고 가는걸 추천드려요. 성공한 사람 중에 수동적인 사람은 없는것 같아요. 교수가 문제다 선배가 문제다 연구주제가 문제다 하지만 지나고 보니 내가 하는만큼 나오더라고요. 저도 구성원 많은 랩에 있다보니 신입생때는 교수 관심 못 받고 실력없고 말만 많고 논문 안 읽고 뇌피셜로 소설 쓰는 (이하 생략) 사수 만나서 개고생을 했지만 사수와의 빠른 손절과 저 새끼는 내가 제낀다는 앙심으로 다행히 일이 잘 풀려서 (잘 안 풀렸다고 생각하면 진짜 아찔할뻔) 곧 졸업할 예정입니다. 불안한 청춘이지만 굳은 심지와 노력으로 꼭 좋은 결과들 얻으시길 바라요.

그리고 개인적으로 취업도피나 학벌 세탁으로 대학원에 와서 연구하지 말고 (그런 사람들은 결과도 좋지 않음) 꼭 연구에 의향이 있는 사람들만 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한국 과학계가 발전이 지지부진한건 물박사도 한몫하는듯 한데 당장 제가 봤던 선배들만 봐도 답 없는 사람들 수두룩인데 괜히 연구에 뜻 없으면 시간 낭비하지 마시고 하고 싶은 일을 찾아보는게 좋을 듯 싶습니다. 인생 한번인데 꼭 본인들 하고 싶은 일 잘 하는 일 찾길 바랍니다.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11개

2020.06.21

김박사넷 기준 설포카 외 쓰레기
Giovanni Pierluigi da Palestrina*

2020.06.21

설포카에서 설빼고 카포임
Dmitri Ivanovich Mendeleyev*

2020.06.21

자기 하기 나름이라는 것도 결국은 자기 합리화임. 인생 대부분이 운과 타이밍이고 노력은 양념일뿐 이게 제일 극명하게 드러나는데가 대학원임. 회사가도 마찬가지. 드라마 보면 일 잘하는 놈이 꼭 승진 잘 하냐? 대학원에서 잘 풀리는거 교수되는것도 비슷한 생리임.

학부때처럼 열심히하고 실력 좋다고 무조건 A 받고 하는 수준의 경쟁은 사회에서 더이상 존재하지 않음.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김박사넷의 새로운 거인, 인공지능 김GPT가 추천하는 게시물로 더 멀리 바라보세요.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