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가장 핫한 댓글은?

너무 우울하네요

2023.03.27

2

855

안녕하세요 바이오 쪽에서 석사과정을 하고 있는 학생입니다.

대학원을 들어온 지 지금 딱 1년 정도 되었고 신생랩으로 대학원생은 저 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실험을 프로토콜과 옆에서 가르쳐주는 것을 한 번 딱 보고 해야만 하는 상황입니다. 그러나 제가 지금 하고 있는 실험은 in vivo 실험으로 동물실에 혼자 들어가서 해야 하고 혹여나 실험이 망하면 in vivo 실험 특성상 몇 달을 날리게 됩니다.. 그렇게 되면서 전 지금까지 데이터가 하나도 없고 실험은 느는 것 같지도 않아 졸업이라도 할 수 있을까 생각되어 막막합니다. 가르쳐주시는 연구원 선생님께 계속 봐달라고 해도 바쁘셔서 그 때만 같이 한 번 봐주는 게 전부고, 교수님은 의사셔서 저를 가르쳐주실 수 없습니다.
이 곳에 왜 왔냐고 여쭤보실 수 있겠지만 들어올 때만 해도 저는 신생랩이라 인원이 적어 오히려 더 세밀하고 자세하게 배울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결과적으로는 정 반대의 상황이 되었고, 이 실험실에 있는 사람들은 다 본인들은 혼자서 해냈는지 저를 전혀 이해 못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졸업도 준비해야 하는 상황에서 실험이 계속 실패만 하니 막막하고 우울하네요.. 이 상황을 어떻게 타개해야 할까요… 그냥 다 포기하고 싶은 생각도 드는 오늘이네요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2개

상처받은 정약용*

2023.03.27

PI가 MD고 사수없을때 이런건 답이없긴합니다. 동물실험이 injection같은게 아니라면 실험에 잡아먹히는시간 꽤되기 때문에 무작정 연구원에게 하루종일봐달라는건 당연히 무리가 있죠. 그래서 사수가 있으면 사수꺼하면서 보고배우는건데. 저는 처음 분자웍이건 동물실험이건 유튜브로 다 보고, 누가 가르쳐줄때 허락맡고 영상 찍었습니다. (물론 동물실은 핸드폰반입금지라 눈으로만보고..)
본인이 가르침받은내용 문서로정리하고 머리속으로 시뮬돌리다가 막히는걸 연구원분께 물어보세요

대댓글 1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김박사넷의 새로운 거인, 인공지능 김GPT가 추천하는 게시물로 더 멀리 바라보세요.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