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최근들어 사기업 선호도가 증가하고 있는 것은 맞습니다.

2021.10.15

18

11673

서포카 대학원에서 괜찮은 수준의 연구실에 다니고 있는데, 대학원 에이스 선배의 진로로 삼성전자를 생각하고 있다고 하네요. 처음에는 좀 놀랐습니다. 보통 회사가 가장 최하위 순위에 존재하는데 네컴 등 high impact 저널을 5편이나 쓴 선배가 삼성전자가 목표라고 하니까요.

그리고 또 놀랐던 것은 최근들어 박사학위자들이 많아지면서 사기업 입사가 그렇게 호락호락하지 않다는 점입니다. 예전에 관련된 내용을 들었는데 박사학위를 서포카에서 받아도 회사에서 필요한 역량을 보유하고 있지 않다면 채용 하지 않는다고 하네요.

물론 저도 정출연이 목표지만, 정출연은 최근에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때문에 채용 규모가 확 줄어들었다고 하고요. 또 학계로 진출하는 것은 굉장히 어려운데에 반하여 그 리스크와 그 메리트가 그닥 크지 않다는 생각 때문에 애초에 고려하지 않았습니다.

특히 삼성전자의 연봉인상률이 굉장히 높기 때문에 이제 삼성전자에 과장으로 입사하면 영끌할 때 1억 1000만원 가까이 수령한다는 걸 보고 저도 생각이 좀 달라지고 있습니다. 워라벨도 그렇고 근무지도 그렇고 복지도 그렇고 사기업에 입사하는게 그렇게 안좋을 것은 없어 보이기도 합니다.

반면, 학계 (정출연, 교수)에 진출하려면 해외 포닥은 반드시 거쳐야 하는 관문이고요. 만년 유령 포닥이 될지 그 누구도 모르는데 이 리스크를 이겨낼 자신도 저는 사실 없긴 합니다.

물론 가고 싶다고 갈 수 있는 것도 아니고 향후 5년안에 삼성전자가 망할지 안망할지는 그 누구도 모르는 거지만 제가 졸업할 쯤에 만약 더 삼성전자의 비전이 밝다면 사기업으로 가고 싶네요.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18개

2021.10.15

애초에 돈이나 경제적인 풍족함이 목적이면 당연히 사기업가는걸 안좋게 볼 이유가 없죠. 공대 온것도 결국엔 경제적인 이득을 위해서 온건데요뭐.

2021.10.15

저도 spk에 좋은랩에 실적도 좋아서 교수포함 주변에서 계속 교수목표하는걸 제안하는데 졸업6개월 남겨둔 지금 삼전취업 진지하게 고민중이에요.
해외포닥을 위해서 가고싶은랩출신 박사 포함 추천서받을 분들까지 다 정해둔 상황인데, 해외가서 2-3년 고생하고와도 자리가 날지 모르는 교수직을 목표할만큼 교수라는 직업을 원하진 않기도하고, 여친이랑 결혼얘기도 나오다보니 그냥 빠르게 취업할까 고민이 커요. 삼전가면 PI에 따라 다르지만 1~1.2를 받을수있다는데, 상위출연연 가도 영끌해서 7천받는것과 갭도 크기도 하고요.
사기업이 확실히 금전적 혜택과 프닥으로 바로취업된다는 장점은 무시못하죠.

대댓글 2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달리는 안톤 체호프*

2021.10.15

삼성 거쳐서 네트워크 쌓고 창업하는 비율도 꽤 높죠. 삼성 거치고 IT기업 돌면서 커리어 쌓고 몸값 올리기도 하고요. 요즘은 점점 평균 근속년수도 짧아지고 있고 평생직장 개념이 없어지는 추세인가 봅니다.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