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원에 진학하는게 맞을지 모르겠습니다.

2023.12.11

3

395

안녕하세요. 현재 3-2 기말고사를 앞둔 학부생입니다.
아마 내년 1학기를 마치고 현재 인턴 하고 있는 랩에 석사로 입학을 할 것 같아요.

석사를 하고싶었던 이유는 어릴때부터 연구원이 꿈이었기도 하고, 지금 랩실의 교수님과 인턴 하면서 배우고 있는 연구 내용이 재밌어서 였습니다.

그러나 대학에 와서 느낀 제 공부 능력치의 한계가 뼈저리게 느껴져 과연 내가 연구에 적합한 인물인가 하는 생각이 드네요.

현재 성적은 3점 중반대인데요, 4점대를 받을 만큼 열심히 했냐 하면 그건 아니지만 그래도 방탕하게 놀거나 하진 않았던 것 같고 밤새고 울면서 공부했는데 결국 저는 3점대 중반의 상위 50퍼센트 사람이라는게 가슴을 쿡쿡 쑤십니다.

날고 기는 사람들도 가서 좌절하는게 대학원이라는데, 저같은 멍청이가 진학을 해도 되는 것인지 의문이 듭니다. 전공 역량에 대한 자신감이 전혀 없습니다.

시험기간이라 너무 비관적이게 된걸까요? 그냥 공무원 시험이나 중견 중소에 대충 취직하는게 맞는건가 하는 생각이 드네요.

간혹 불안감이 심해지면 내가 대학원을 진학하고자 하는 마음이 연구가 재밌고 연구원이 하고싶어서가 아니라 그냥 회피하고 싶어서 대학원을 가려고 하나 하는 의심까지 듭니다.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3개

2023.12.11

시험 잘 치는 사람들은 요점만 쏙쏙 골라서 공부하는 걸 잘하는 사람들입니다.
공부하는 스타일은 처음부터 끝까지 다 알려고 하는 사람들이 있고 효율적으로 필요한 부분만 공부하는 스타일이 있거든요?
시험을 못 본다고 그게 꼭 머리가 나쁘다고는 할 수 없고 연구에 소질이 없다고 단언할 수는 없습니다.
너무 스트레스 받지는 마시고요. 공무원 시험이랑 취직하는 것도 쉬운 건 아니에요. 효율적으로 공부하는 방법에 대해서 한번 생각해보세요.

2023.12.12

솔직히 잘 못할거 같으면 말리고 싶습니다. 경쟁도 치열하고 똑똑한 애들도 자괴감 느끼는 곳이 대학원이라서요

2023.12.12

누적 신고가 20개 이상인 사용자입니다.

인턴하면서 재미있었다면 그 랩으로 진학하는걸 추천드립니다. 아웃풋도 어느정도 나오는 랩이라면요.
대학원 연구는 공부와는 다릅니다. 흥미가 있다면 그만큼 잘해낼듯 합니다. 그리고 랩분위기마다 다르겠지만 같은랩 동료, 같은 분야 동료들과 함께 성장하는 느낌이라 선의의 경쟁 같을 겁니다. 무던하고 꾸준하게 노력하는 분이라면 큰고민없이 진학하셔도 좋습니다.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