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박사넷

  • 대학원진학
  • 질문/고민

생명과 3학년인데 고민이 있습니다.

상처받은 아담 스미스

2021.10.22 3 519

하필이면 노인학과 재생의학쪽에 관심이 생겼어요

임상이랑 굉장히 밀접한, 어떻게 보면 임상의의 영역인 분야인데, 과연 이 분야로 면허 없이 대학원을 가는게 맞나 싶어요.

k의과학대학원이나 메이저의대 대학원 생각중인데, 미래가 생각보다 막막하더라구요. 박사 한다고 기업으로 빠질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치료법을 특허로 낼 수도 없으니 연구를 바탕으로 돈벼락을 맞을 수 있는 것도 아니죠.

결국에는 박사 열심히 해서 병원 연구원행인데, 병원 연구소에서 인력을 얼마나 뽑겠으며, 수술환자 쳐내기도 힘에 부치는 국내 3차병원들이 재생의학이라는 첨단의학을 미국처럼 쉽게 제도권으로 들여오기도 힘들겠죠.

이걸 해보고는 싶은데 굉장히 막막하네요.

내년에 수능봐서 의대로 재입학하는게 답일까요? 국내에선 mdphd가 아닌 phd가 재생의학으로 커리어를 만들어 나가기가 진짜 제 생각만큼 힘들까요?

제가 식견이 모자라 너무 편협하게 생각하고 있는 건 아닌지 모르겠어요. 답답해서 글 한 번 써봅니다.

댓글 3

  • 염세적인 프란츠 카프카

    2021.10.22

    나는 바이오애들이 이런 질문하면 답답한게.... 재생의학이 환자에 적용한다고 할때 그 범주를 너무 넓게 접근함. 생물학과는 어쨋든 분생 세생 기술로 매커니즘을 파거나 약제나 재생체을 전달하는 기술로 접근해야지. 그러면 자연대 공대 출신도 다 하는거고. 그게 아니라 그걸 환자에게 적용해서 팔로업 하겠다면 임상의사가 되어야하고. 후자는 연구자로 살기 너무 어려움. 당장 빅5에 연구 상황만 봐도. 그래서 기술 개발자/연구자가 될지 아니면, 환자를 직접 보며 할지에 따라 다르겠지. 후자라면 무조건 의대. 전자라면 널리고 널린게 바이오텍들임. 무슨 병원 연구원행만 있어...

    대댓글 0개

  • 염세적인 프란츠 카프카

    2021.10.22

    성자가 처음 해야할건, 재생의학 연구로 유명한 랩이 어디인지 먼저 찾아보셈. 당연히 의대 말고도 자연대에도 있음. 재생의학은 어차피 대부분 퇴행성질환을 보니까 노인의학이고.

    대댓글 1개

    • 상처받은 아담 스미스 (작성자)

      2021.10.22

      해주신 말씀 감사합니다. 범주를 넓게 접근한다는 말씀이 맞는 것 같습니다. 학부생이라 그런가 배운 모든게 제 나와바리라고 생각하고있는 거 같습니다. 기술개발부터 적용에 팔로업 연구까지 모든게요. 말씀하신대로 랩부터 찾아보고 세부전공을 생각해보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쓰기

김박사넷 로그인을 하면
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1. 또 읽고싶은 게시물을 스크랩 할 수 있어요!
  • 2. 특정 게시물 또는 댓글에 댓글알람 설정을 할 수 있어요!
  • 3.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어요!
  • 4. 매주 업데이트 되는 매거진 아티클을 볼 수 있어요!
  • 5. 출석체크포인트를 모으면 상점이 열려요!

110,000명의 김박사넷 유저들과 함께해보세요!

신고하기

신고사유를 선택해주세요.
추후 김박사넷 게시판 서비스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하루에 신고는 3번까지 할 수 있습니다. 신중하게 선택해주세요.

IF뱃지가 일정 개수 이상일 경우
닉네임 수정이 가능합니다.

회원 프로필 완성 후 글쓰기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프로필 완성하기

CV를 생성하여 학위/학과가 확인되면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CV 생성하기 CV 도움말

MY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