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가장 핫한 댓글은?

자극 그 자체

2021.07.28

6

3033

랩에 연구교수님이 계시는데

박사후 출연연에서 포닥 5년하시다 더이상 연장이 안되어 오신분인데.. 교수님이 오실때 레퍼런스 첵은 다 좋던데 운이 좀 없었던 것 같다.. 하셨거든요

이분이 딱 한번 저한테 랩발표 끝나고 둘이 있을때..

아무개씨는 소위 학위도 설카포가 아니고 해외파도 아닌데 지금 그렇게 하면 저처럼 되요.. 라고 하시는데 진짜 진심이 느껴졌습니다.

욕심부리고 교수한테 그림이라도 하나 더 보여주고 싶어서 주말에도 이메일 보내고.. 해야 된다고.

발표능력 떨어진다는 피드백 받아서 주말에 영어 발표 과외까지 받으신다는데..

어제 밤에 그 연구교수 교신저자 저 1저자로 제가 여태 쓴 IF 여태 쓴 것중에 젤 높은거 억셉트 메일이 왔네요... 그 메일 받고 너무 기뻐 교수님에게 바로 이런 데이터도 있는데 이것도 정리해서 낼까요.. 하고 처음으로 교수님에게 그런 메일 보내봤던 것 같습니다.

앞에 해주신 말씀도 이해가 가고... 여태 대학원 생활 한 5년 너무 수동적으로 한것 같아 후회되네요..

연구교수님 실적 더내서 하반기엔 꼭 자리 잡으셨음 좋겠습니다... 그리고 내년엔 저도 ㅎㅎ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6개

IF : 5

2021.07.28

좋은 멘토를 만나셨네요. 두분 다 화이팅입니다
답답한 라이프니츠*

2021.07.28

쭉 읽어내려가다 5년차에 그렇게 느꼈다는 거에 살짝 놀람...
포닥 때 열심히 하시길 ...

2021.07.28

하루하루 생산적으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