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가장 핫한 댓글은?

박사를 해도 될지 고민입니다.

털털한 에이다 러브레이스*

2022.01.24

3

1973

이런 고민 글을 올려도 되는 장소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그렇지만 고민을 해도 안 멈추고, 주위에는 경험자 등이 없는 지인 뿐이라... 어떤 것이 맞는 선택일지 갈등이 심해져서 글 올립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고민의 내용은 이대로 석사 과정을 하면서 취업을 할지, 박사 과정에 도전을 할지 입니다.

제 현재 상황은,
현재 일본에서 국비로 동대 사회과학분야 연구과에서 연구생을 하고 있습니다.
석사 시험은 이미 통과해 4월에 입학을 앞두고 있구요.
(사적인 내용인지라 실제 연구과, 연차 등 구체적인 것은 적지 않겠습니다.)

나름 꿈을 품고 들어왔는데, 들어와서 보니 지도교수님은 젊어 보이셨지만 정년까지 3년을 남기신 분이셨고,
연구과 내에는 제가 5년만에 들어온 국비 연구생이라서 그런지 모르겠지만 아는 사람, 친구가 한 명도 안 생기네요. (교수님도 마침 안식년...)
수업이라도 듣자고 청강이라도 해서 서서히 알아가자고 생각했는데, 저희 연구과만 이러는지 모르겠습니다만,
연구생에게는 대학 전용 비밀번호를 발급 안 해준다고 합니다.
그래서, LMS를 이용할 수 없다고 그럽니다. 그래서 청강도 줌이어서 못 하고, 대학에서는 그 흔한 와이파이조차 쓸 수가 없습니다.
교수님들께 상담을 해도 학무를 통해서 이야기하라고 그러고, 지도교수님은 워낙 바쁘신 분이라
해주신다 해놓은 것도 까먹으셔서, 매번 부탁하기도 애매합니다.
(그래도 매번 부탁은 하긴 합니다... 하지만 언제까지 가능할지 모르겠네요.)

일본에서 학부 생활을 하고 코로나 뚫고 겨우 들어와서 연구생 시작한 건데,
그래도 열심히 하고자 학부 시절 교수님과 석사 지원에 도움을 주신 교수님께 가서 지금 목표 등을 이야기하니,
제가 하고 싶은 분야부터 다 힘들겠다는 말만 하십니다.
최소 ABDC A급 S급 이상의 잡지에 석사 논문을 실을 실력이 있어야 교수의 길을 갈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 주셨습니다.

여기까지만 놓고 보면, 그래도 혹시 모르지 노력하면 가능할 수 있을지도... 라고 생각이 드는데,

지금 제 나이가 한국 나이 올해로 30입니다.

원래는 학부 졸업하고 미국에서 대학원을 가려고 했는데, 집안 경제 상황이 무너져 전부 좌절하고
한국에 돌아와 공부를 하려니 돈이 없어 강남에서 일하거나 번역 프리를 뛰었습니다.
하지만 너무 시간에 쪼들려 이대로는 안 되겠다 싶어 일본에서 일을 하자 생각해 취업 문을 두드렸고, 열렸으나,
코로나로 입국 문이 닫혔네요.
회사에서는 내정 사퇴를 권고하고, 그 즈음에 운 좋게 찾아낸 것이 국비였습니다. 그리고 나서 지금에 이르게 됐네요.

나이도 적은 게 아니라서 지금부터 교수, 연구자로서의 꿈은 접고 취업 활동을 하는 게 맞는지 고민입니다.
아시다시피 일본 취업은 졸업 예정년도 1년 전부터 하는 것이 이상적이라고 합니다.
석사는 들어오자마자 준비해야 하는 형국이라 힘든 것이 맞는데, 지금부터라도 다시 맘 잡고 취업을 해야 하나
생각이 들어요. 물론 취업도 쉽지 않겠지만, 그래도 어디에서라도 일해서 경력이 있냐 없냐는 앞으로 서른 넘은 인생에서,
그리고 문과인데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솔직히 박사를 한다고 하면 3년안에 끝나면 모르겠지만, 문과는 대부분이 그 이상이 든다고 합니다.
그 이후 34 정도의 나이가 된 저를 감당할 능력이 저에게 있을지 생각이 들고, 또 제가 석사는 붙긴 했지만 학부 졸업 후 텀이 길어 수업에서 좋은 성적을 남길 수 있을지도 약간 걱정입니다.

어디서부터 시작하면 좋을지, 상기된 교수님께 조언은 들어서 가능한 것부터 하고는 있습니다만,
빨리 정하는 게 좋을 시기인데 하는 생각에, 맘이 안 놓이네요.
주위에 같은 연구과 친구 등이 단 한 명도 없어서, 충고 등을 해줄 사람도 없고,
그나마 받은 조언 들은 내용이 반으로 갈리거나 조금 천천히 생각해도 되지 않나... 였습니다.

그래서, 이런 상황들을 종합해서 봤을 때, 현실적으로 가능할지 선배님들께 조언 구하고 싶습니다.

저는 취업을 하는 게 좋을까요?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3개

2022.01.24

연구실 상황은 아직 모르지만 저랑 완전히 같으시네요..
나이나 상황이나....

일본 분위기가 아마 그럴껍니다... 와이파이 안되는건 당연하고.. (이건 어딜가나 카페가서도 잘 안되더라구요..) (불편..)

그래도 꿈이 있어서 가신거니 일단 부딪혀봐야 하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ㅎㅎ

저도 아직 도일하지 않았지만 서로 화이팅 합시다!!!

(저도 22년 합격자로 곧 갑니다 ㅎㄷㄷ... )

대댓글 2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