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박사넷

  • 일상
  • 이런저런
  • 연구실

연구실 선배 중 한 명

점잖은 갈릴레오 갈릴레이

2022.09.23 5 1189

댓글 감사드립니다.

댓글 5

  • 능글맞은 도스토예프스키

    2022.09.23

    그냥 말을 섞지 말고 따로 지내세요..

    대댓글 0개

  • 허탈한 시몬 드 보부아르

    2022.09.23

    누적 신고가 20개 이상인 사용자입니다.

    빡센 일이 하나 있나보죠 냅두세요

    대댓글 0개

  • 소심한 윌리엄 켈빈

    2022.09.24

    방이 다르면 상관없지 않나요?
    신경끄고 본인꺼 잘하시면 됩니다.

    대댓글 0개

  • 점잖은 프랜시스 베이컨

    2022.09.24

    같은 방도 아닌데. 그냥 형식적인 인사만 하고 지내면 될듯. 박사 3년차면 자기 앞가림 하기도 바쁠때임. 지금이야 박사 3년차가 대단해 보일지 모르지만, 그분 지금 자기 일때문에, 매일매일 스트레스받고 있을 거임. 그냥 내버려 두심이 좋을듯.

    대댓글 0개

  • 선량한 장 폴 사르트르

    2022.09.26

    걍 어그로 같은데

    대댓글 0개

댓글쓰기

커뮤니티 이용자들은 지금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까요?

김박사넷 로그인을 하면
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1. 또 읽고싶은 게시물을 스크랩 할 수 있어요!
  • 2. 특정 게시물 또는 댓글에 댓글알람 설정을 할 수 있어요!
  • 3.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어요!
  • 4. 매주 업데이트 되는 매거진 아티클을 볼 수 있어요!
  • 5. 출석체크포인트를 모으면 상점이 열려요!

110,000명의 김박사넷 유저들과 함께해보세요!

신고하기

신고사유를 선택해주세요.
추후 김박사넷 게시판 서비스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하루에 신고는 3번까지 할 수 있습니다. 신중하게 선택해주세요.

IF뱃지가 일정 개수 이상일 경우
닉네임 수정이 가능합니다.

회원 프로필 완성 후 글쓰기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프로필 완성하기

CV를 생성하여 학위/학과가 확인되면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CV 생성하기 CV 도움말

MY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