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박사넷

  • 질문/고민
  • 대학원진학

생명과학만 공부하다가 휴학하고 프로그래밍, 데이터 과학에 관심을 갖게 된 학부3학년 학생입니다.

방탕한 아리스토텔레스

2021.02.23 8 378

안녕하세요! 저는 SKY 생명과학계열 학과에서 3학년 1학기까지를 수료하고 지난학기부터 휴학을 하고 있는 한 학생이라고 합니다 : ) 김박사넷에서 늘 다른분들의 질문과 댓글들을 읽기만 해오다가 이렇게 처음 글을 남깁니다. 제가 아직 정해진 것이 아무것도 없는 제로베이스의 학생인만큼, 제 상황에 대해서 최대한 상세히 말씀을 드려야 여러분께서 뭐라도 조언해주실 수 있지 않을까 해 조금 자세히 적어보려 합니다..! 긴글이 되겠지만 한번 읽어봐주시고 조언주시면 정말정말 감사하겠습니다 : )

저는 원래 생명과학만 공부를 해오던 학생이고, 사실 생명과학 분야에서는 워낙 대학원 진학 비율이 높은만큼 다른 스펙들보다는, 어떤 랩실에 가고 싶은지 서치하고 컨택해서 랩실 인턴(학부연구생)을 해보는 식으로 고학년을 많이 보내는 것 같아요. 그런데 제가 막상 3학년이 되고 나니, 아무리 찾아봐도 가고 싶은 랩실이 안생기더라구요.. 그래서 문득, 제가 지금껏 너무 이쪽 분야 말고는 아무것도 배워보려고 관심조차 안가져본게 아니었나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래서 조금 늦었지만,,, 제대로 된 진로 고민을 해보고자 작년 2학기부터 이번 학기까지 1년 휴학을 결심했습니다. 배워본 적 없지만 꼭 배워보고 싶은 것들을 정리해보았고, 그 중 하나가 프로그래밍이었습니다. 자연대였기 때문에 프로그래밍 관련 수업 조차도 들어본적이 없었지만, 파이썬을 배워두면 우선, 제가 하는 진로 고민에 있어 선택의 폭이 조금이나마 넓어질 수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무작정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강의도 듣고, 책도 사서 보면서 3개월 남짓 공부를 했고, 하다보니까 너무 재미도 있고, 잘하고 싶단 생각이 들어서 나름 매일 Github이나 블로그에 TIR도 해나가면서 실력을 쌓아가고 있습니다.

파이썬 프로그래밍을 배우기 시작했던 이유 중 하나는, 데이터 과학에 대한 관심 때문이었습니다. 늘 '사람, 삶과 맞닿아 있는 지식'을 배우는 것을 좋아했어서 '데이터'에 관심이 많았고, 전공은 관련없는 전공에 진학했어도 틈틈이 학교에서 열리는 데이터과학 세미나나 외부 세미나를 신청해서 듣고는 했는데 , 찾아보니 데이터 과학에 파이썬 언어가 활용도가 높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공부를 시작한 것이었습니다. 그래서 파이썬이 조금이나마 손에 익은 요즘은 데이터 과학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정말 기초부터 쌓아올라가야 하는 단계라서 아직 가야 할길이 너무 멀지만, 그래도 이 분야 공부를 깊이 있게 제대로 해보고 싶어요...!

이렇게 요즘 프로그래밍, 알고리즘, 데이터 과학 공부를 시작하고나니, 계속해서 대학원도 이쪽으로 진학하고 취업도 이쪽으로 하고 싶다는 생각이 스믈스믈 올라오더라구요... 전공자들이 학부생 시절 동안 수업을 통해서 쌓아온 실력만 하더라도, 비전공자 3학년이 뒤늦게 시작한 실력이 견줄 수 있을까 걱정이 되어서 현실을 봐야지,,, 싶다가도 이왕 시작해본거 독학으로 남은 2년 남짓 동안 커버할 수 있는 가능성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어떻게든 해보고 싶은 생각입니다.

그래서 대학원을 기존에 관심있던 생물정보학, 그리고 조금더 넓은 범주의 데이터과학 관련 랩실로 알아보기 시작했습니다. 이 두가지 갈래를 알아본 이유는, 제가 관심있는 키워드인 '질병', '사람', '현상' 을 제가 지금껏 조금이나마 쌓아온 지식들로써 적용할 수 있는 분야로 두 분야가 눈이 갔기 때문입니다. 원래는 사실 제가 그래도 그동안 생명과학을 공부해온 시간이 있고, 전공도 이쪽이다보니 현실적으로 생물정보학 분야 대학원을 가는게 나름의 '데이터', '프로그래밍'을 계속 공부할 수 있고 나중에도 그쪽 분야로 나갈 길을 터두면서도 생명과학이라는 카드를 놓지 않을 수 있는 길이라고 생각했어요. 근데 연구실을 알아볼수록, 생물정보학과 일반 데이터사이언스의 연구 도구도 방법도 너무나 다르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결국 제가 장기적으로 종사하고 싶은 데이터과학 분야로 나가기 위해서는 관련 대학원을 가야 할 것 같더라구요.. 석사까지 생물정보학이라는 특수 분야에서 공부를 해놓고, 취업은 생뚱맞게 데이터사이언티스트 쪽으로 하고 싶다고 하는건 더 갭이 커질 테니까..

그래서 현재 고민은,,, 현실적으로 저와 같은 비전공자가 SKP + KY 라인의 데이터, 인공지능, 머신러닝 분야의 랩실에 진학을 하는 것의 가능성이 어느 정도가 될지 궁금합니다. 현실적으로 전공자들만큼의 기초 지식을 쌓지 않으면 가서 적응을 하기 어렵다던가, 파이썬 같은 프로그래밍 언어는 어느 정도 수준이 되지 않으면 사실 써먹기 어렵다던가 같은 쓴 소리여도 좋습니다...!!! 정말 주변에 질문할 사람이 없더라구요..
혹시, 비전공자이긴 하지만 제가 대학원 진학까지 남은 시간동안 열심히 노력한다면 도전해볼만하다...! 라고 생각하시는 분이 계시다면, 제가 어떤 공부를 하면 좋을지 조언해주시면 더없이 감사할 것 같습니다. 정말 최선을 다해 공부하고 준비해볼 열정은 있습니다.

+) 대학원 진학은 베이스로 깔고 있는 이유는,,, 뭔가 학부가 관련 과가 아니다보니, 대학원에서라도 제대로 더 공부하고 깊이를 더한 뒤에 취직을 생각하는게 낫지 않을까 라는 생각 때문인데,,,! 이거에 대해서도 조언 부탁드립니다 ㅠㅠ 바로 취직을 하기엔 정말 너무 시간도 없고 해둔게 없는 느낌이랄까요,,, 대학원은 배우는 곳 아니고 각자 알아서 프로젝트 하고 경험쌓는 곳이라고들 많이 하시기는 하던데, 그래도 저한테는 치열한 배움의 장이 될 수 있지 않을까요...?!!

글이 많이 길어졌는데, 정말 어떤 조언이든 좋으니 혹시 제게 조언해주실 수 있는 선배님이 계시다면 조언 꼭 부탁드리겠습니다.
긴글 읽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조언해주시는 분들께도 미리 정말 감사드립니다!

좋은 밤 되세요 : )

댓글 8

  • 활기찬 비트겐슈타인

    2021.02.23

    K에 유명한 개공원.... https://www.facebook.com/1303626006419699/posts/2469519126497042/

    대댓글 1개

    • 방탕한 아리스토텔레스 (작성자)

      2021.02.24

      와 이것도 지금 처음 알았네요 ㅠㅠ 들어가보니 유용한 정보들 많은 것 같습니다! 종종 들어가서 둘러봐야겠네요 ㅎㅎ 저렇게 보니 뭔가 생물정보학 쓰임이 확 와닿기도 하네요! 감사합니다 : )

  • 침착한 프랜시스 베이컨 (탈퇴한 회원입니다)

    2021.02.24

    SKP 원생입니다. 진학은 당연히 가능합니다.
    그러나 대학원은 파이썬으로 간단한 데이터 분석만 할 수 있는 수준으로 절대로 안됩니다. 이건 물리/알고리듬/데이터베이스/통계/데이터 분석 등의 모든 연구실에 해당됩니다. 생물정보학/시스템생물학의 95%가 코딩/통계적 분석입니다. 이론이 튼튼해야 하고, 만약 그렇지 않다면 novel한 연구를 못할 뿐더러 심하면 아예 연구를 시작 못할 수 있습니다.

    대댓글 3개

    • 방탕한 아리스토텔레스 (작성자)

      2021.02.24

      아아 그렇죠 ㅠㅠ 진학과 진학 이후 연구는 또 다른 말이니까요.. 궁극적으로 대학원에 가서 연구도 스스로의 힘으로 잘 진행할 수 있어야 진학이 의미가 있겠죠. 그럼 말씀해주신 기초 과목들을 coursera나 kmooc 등을 통해서 강의로 공부하면 괜찮을까요? 아니면 책 사서 공부하는게 더 효율적일까요? 이번 휴학 학기 동안은 학교 시감표 짜듯이 체계적으로 공부해보려고 하는데 한정된 시간과 돈 내에서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공부를 하려면 어떤 것들을 우선적으로 어떤 식으로 해야 가장 좋을지 고민이 많이 되네요 ㅠㅠ 조언 해주실 수 있으실까요...?!! 윗 조언도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 침착한 프랜시스 베이컨 (탈퇴한 회원입니다)

      2021.02.24

      이론 공부는 본인이 가장 편한 방법으로 하시면 됩니다. 어떤 걸 공부해야 할지는 가고자 하는 연구실에 따라서 융통성있게 고르시면 됩니다. 물리와 생명을 융합한 연구실이면 물리 공부, 알고리듬과 융합한 연구실이면 알고리듬... 이론 말고도 코딩 공부도 같이 병행해야 하는데요, 코딩 공부에 가장 도움이 됐던 것은 논문을 읽고 결과를 그대로 재현해보는 것이었습니다 (주로 방학 때 시간 많이 남을 때 했음).

    • 방탕한 아리스토텔레스 (작성자)

      2021.02.24

      조언 정말 감사드립니다! 덕분에 이번 휴학 학기 어떤 식으로 알차게 보낼지 조금이나마 그림이 그려진 것 같습니다 : ) 연구실 잘 알아보고 그에 맞는 필요한 공부 철저히 해보겠습니다!

  • 바보같은 카를 가우스

    2021.02.24

    조금 비싸더라도 확실히 udacity가 커리큘럼이랑 강의 퀄리티가 진짜 좋고, 그 밑으로는 coursera도 괜찮습니다. DS 과목 하나 만 제대로 잡아서 끝내놓으면 어느정도 방향이 감이 잡힐겁니다.
    베이스로는 coursera 앤드류응 교수의 machine learning 추천합니다.

    대댓글 1개

    • 방탕한 아리스토텔레스 (작성자)

      2021.02.25

      정말 구체적인 조언 감사드립니다! 좋은 강의를 들을수 있는 사이트들을 알게 된지도 얼마 되지 않아서 udacity는 아직 들어가보지 못했었는데 덕분에 좋은 사이트 알고 갑니다 : ) 한가지만 더 여쭈어봐도 괜찮을까요? 제가 이쪽 전공자가 아니라서 생물정보학이든, 데이터분석이 되었든 근간이 되는 수업이 무엇일지를 잘 모르는데, 추천해주신 coursera 앤드류응 교수님의 machine learning 강의가 이 두 진로 방향성 모두에 있어 베이스 강의로 괜찮을까요?

댓글을 작성하기 위해서는 을 해야합니다.

김박사넷 로그인을 하면
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1. 또 읽고싶은 게시물을 스크랩 할 수 있어요!
  • 2. 특정 게시물 또는 댓글에 댓글알람 설정을 할 수 있어요!
  • 3.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어요!
  • 4. 매주 업데이트 되는 매거진 아티클을 볼 수 있어요!
  • 5. 출석체크포인트를 모으면 상점이 열려요!

110,000명의 김박사넷 유저들과 함께해보세요!

신고하기

신고사유를 선택해주세요.
추후 김박사넷 게시판 서비스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하루에 신고는 3번까지 할 수 있습니다. 신중하게 선택해주세요.

IF뱃지가 일정 개수 이상일 경우
닉네임 수정이 가능합니다.

회원 프로필 완성 후 글쓰기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프로필 완성하기

CV를 생성하여 학위/학과가 확인되면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CV 생성하기 CV 도움말

MY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