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가장 핫한 댓글은?

대학원 고민글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2021.04.03

12

3695

~~분야에 흥미가 있고 ~~한 쪽으로 직업을 갖고 싶다. 이런식으로 확실한 목표의식이 있는 사람들은 후보 랩실중에 인건비, q1급 journal과 top ranking conference에 논문을 얼마나 내는지, alumni 아웃풋과 1저자 논문 개수, 수확 기간 등등 보조적인거 판단해서 고르면 된다.

그런데.
오직 페이나, 미래에 좀 더 양질의 삶을 살 목적으로 대학원 고민하는 사람들은 그냥 대학원 오면 안된다고 생각한다. 특히, 나같은 사람은 오면 안되는데, 나는 학부때 공부는 열심히 해서 3.8/4.3으로 졸업후 설계 랩실에 갔다. 막연히 삼전 취업 후 대리 말년차나 과장급으로 가서 비교적 높은 연봉에 내 여가와 연애, 친구 등등에 투자하며 양질의 삶을 살 것이라고 생각했다. 이러한 생각이 그냥 환상에 불가했다는 것을 랩실 들어가고 한달차 부터 느꼈는데, 그냥 지금와서는 믿지도 않는다. 박사졸하신 선배 삼성전자 설계쪽(설계 직무는 종기원 이런곳은 안가고 보통 사업부 가서 PS는 높아 페이는 많지만....)가서 해주신 이야기 들어보면 대학원 온걸 크게 후회한다. 나름 과거보다 워라벨이 좋아졌다고 40시간 지킨다는데 퇴근하고 자기전까지 최신 논문, 스펙 공부하며 빡세게 산다고 들었다. 나의 경우에는 내 인생에서 이 분야를 1순위로 두며 살고 싶지는 않았기에 더 크게 우울감을 느끼는 것 같다.

요즘 너무 우울하고, 과거 선택에 대해 너무 크나큰 후회를 느껴서 글 남겨본다... 나 같은 생각(대학원 가서 본인 역량 늘리면 향후 인생이 좋아지겠지)하고 들어오면 어쩌면 후회할 수도 있다. 이 길은 그냥 이 분야를 하루 죙일 생각해야한다(최신 스펙
변화가 너무 빨라서). 업무 관련 워라벨이 너무 안좋다고 본다.. 진심으로 즐기고, 자신이 갖고 있는 여가 생활 보다도 애정을 줄 수 있는 사람들에게
잘맞다고 생각한다..

카카오 계정과 연동하여 게시글에 달린
댓글 알람, 소식등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댓글 12개

2021.04.03

추가로, 대학원 생활은 고립된 느낌도 크고 집중도가 너무 필요한것 같다. 개인이 활동적인 사람이라면 성향상 안맞을 수도 있다. 막연히 경제적인 면을 중요시 한다면, 내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빨리 취직해서 돈 버는게 맞다고 본다..

대댓글 1개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2021.04.03

누적 신고가 50개 이상인 사용자입니다.

학부생들은 연구직이 본인에게 맞는지 부터 인턴으로 확인해보고 가는게 좋고, 인턴을 안해보더라도 연구직에 대한 여러가지 루트를 알아보고 진학하는게 좋음 , 진학한 사람들은 석박사중 본인에게 적성이 나은쪽으로 선택해서 가는거고 ,,,, 사람마다 선호하는쪽이 다르니 어쩔수 없음

2021.04.03

그냥 그 전공이 그런거 같아. 나는 공대 내에서 가장 인기 없다는 토목건축 쪽인데, 나이 많은 선배들 봐도 저렇지는 않던데. 최신 기술이 너무 빨리 나와서 내 지식과 내가 소모된다는 생각은 안들어.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해당 댓글을 보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하기

댓글쓰기

게시판 목록으로 돌아가기

김박사넷의 새로운 거인, 인공지능 김GPT가 추천하는 게시물로 더 멀리 바라보세요.

앗! 저의 실수!
게시글 내용과 다른 태그가 매칭되어 있나요?
알려주시면 반영해드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