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신소재공학과 이건재 교수 - 김박사넷

교수 상세정보

2015~2019년 데이터를 기준으로
정리되어 있습니다.

KAIST 재학생/졸업생의 평가

평가인원이 일정인원 이상 모이면 공개됩니다.


* 표시 항목은 평가가 부족하여 그래프에 나타나지 않음.

연구실의 장점에 대한 한줄평 평가하기

  • ...

  • ...

  • 연구 분야가 좋아서 협력 연구가 많음. 반대로 이것때문에 교수님께서 대외활동 하신다고 자주 뵙기 힘들기 때문에 스스로 연구해야 함. 실적은 정말 잘챙겨 주시기 때문에 졸업하고 포닥, 정출연, 교수 등등 좋은 자리로 많이 갈 수 있음. 출세하기 좋은 렙

  • 분야가 좋아서 그런지 협력연구 많고 실적은 재료과에서 탑수준인듯. 여기저기 코웍 많이 가져오시기 때문에 대외활동으로 인해 자주 뵙기 힘들어 스스로 연구해야 하는 듯. 실적 잘챙겨 주시고 졸업 후에 해외 포닥, 정출연, 교수 많이 되기 때문에 좋은 듯.

  • 세미나때 앞자리 앉으셔서, "대외비"라고 강조표시된 슬라이드를 카메라로 찰칵찰칵 찍어대시는 모습에.... 연사분께 제가 다 죄송하고 부끄러웠습니다. 그 외에도 젊은 교수님들껜 동료교수로서 존중하는 태도조차 보이지 않으시는 모습이 정말 안좋아보였습니다.

  • 다른 교수님의 세미나에서 질문을 하실 때, 동등한 교수로 대하지 않으시는 것 같은 모습에 실망이 컸음. 연구에 임하고자 하는 학생들의 노력과 의지를 잘보지 않으시는 것 같음.

  • ...

  • 사이트 초기에 비해 평가가 굉장히 긍정적으로 바뀜. 할많하않

  • 솔직히 이야기해서 교수님 인품은... 대부분의 연구실 구성원들이 대부분 만족한다는 것도....?학생들끼리의 사이 좋고 학생들끼리의 연구실 분위기 좋은것은 맞음.

  • 배울게 많은 교수님. 연구철학 차별화되고 랩원 많은데 만족도 높고 정성으로 지도해줌. 극한실적 내지만 편수압박이 없어 깊이있게 연구가능

  • 1주일안에 평가가 극악에서 꽉차는 오각형으로 바뀌었다. 이건 뭔지 설명 안해도 다들 아실거라 믿음. 인품은 진짜 별로지만, 덕분에 학생들끼리 분위기는 좋음. 지도력도 그닥이나 인복이 좋아 실적은 좋음.

  • 인용수 높은 논문들 많아 졸업생들은 교수, 정부출연연구소, 좋은 회사에 취직하며 잘 풀리는 듯. 랩스템이 잘 갖춰짐. 긴장감 있게 성과내며 빠른 졸업 원하면 추천.

  • 처음 교수님은 차가워보여 다가기기 힘들었지만, 시간이 지나고 보니 정이 많아 인간적으로 따뜻하게 잘 대해주셨던 것 같다. 그리고 소문과 달리 연구실 생활이 빡세지 않았고, 유익한 석사학위 과정이었던 것 같다.

  • 형, 동생이 없는 연구자로써 모두 동등한 수평적 분위기. 임팩트 팩터를 보면 알 수 있듯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우수한 실적. 단어 하나 꼼꼼히 지도해주시는 지도력. 허나 하늘을 날아오르기 위해선 절벽으로 떠미는 맹수와 같은 고된 지도를 견뎌야 함.

  • 흔히 자대 학부생들에게 소문이 난 기피랩 3대장 중 1명. 교수님의 성격을 다 받아낼 자신이 있고 오로지 실적만 노리고 들어간다면 말리진 않을듯. 지금까지 논문은 잘 나왔으나 앞으로 주제를 바꿀 예정이라 앞으로도 논문이 잘 나올지는 모르는 일이긴 함.

  • 교수님 지도하에 좋은 실적 및 배움을 얻었고 현재 한국 연구재단에 선정되어 미국 포닥을 갑니다. 스탠다드가 높으셔서 Intense 하지만 충분히 가치 있고, 후회없이 연구했습니다. 지금도 계속 조언을 주시고 학생들을 위해 힘 쓰시고 계십니다.

  • 꾸준히 새로운게 나오는 카이스트 대표랩, 학생방 넓고 럭셔리, 월급 많고 성실한 학생 모임, 신임들도 존중받고 자유롭게 연구, 국제적 명성 높아 좋은 논문 많은 실적 대마왕

  • 일단 연구환경은 좋습니다. 금전적인 부분에 대해서 구애받지 않고 하고싶은 연구할 수 있습니다. 교수님이 논문지도 할 때 조금 터프하시긴 하지만 그래도 견디면 좋은 실적을 낼 수 있습니다.실적이 좋은만큼 일은 많고 빡세지만 못할정도는 아닙니다.

  • 높은 인건비

  • Good

  • 공학적 가치가 높은 논문들

  • 실적 잘나오면 장땡이지 뭐..... 실적 쌓기는 최고 랩인듯

  • 장점 위주로 적어주세요 (없으면 ... 이라도 입력해 주세요. 한줄평은 일정시간이 경과하면 자동 공개되니 신중하게 작성!) 명예훼손 우려가 있어 해당 교수에게 직접 연락이 오는 경우, 해당 한줄평은 임의로 블락처리 될 수 있습니다(...)

  • 근무 시간과 연구실 휴가가 대체로 자유로움.

  • ..

  • 새로운 분야의 연구를 도전하려는 노력을 하십니다.

  • 연구를 진행하거나 논문을 작성할 때, 터프한 방식으로 지도받게 되지만, 결국 학생 본인의 실적이라 생각하고 일하면 마음이 편함. 연구실 생활이 힘든만큼 졸업하면서 가지고 나갈 수 있는 실적도 많은 편이라고 생각함.

  • 재학생임.교수님의 논문 Standard가 높은만큼 빡세긴함.하지만 그만큼 실적은 보장되고 타이트한 논문지도하에 많은 걸 배움.연구 실적은 탑수준임.휴가 인건비등이 괜찮은 만큼 실적을 내고자 하는 학생들은 도전할 만 함.

  • 박사학생 많고, 좋은 논문 수두록. 한편 쓰기 힘든 Adv. Mater에 매년 3-4편 쓸 정도로 국제적 인지도 높음. 교수 많이 배출되고, 미국포닥 많이 나감. 출퇴근 휴가 자유롭고 주말근무 없음.

  • 과욕으로 일을 그르치는 경우가 많음. 논문은 나오나 학술적 의미는 떨어지는편. 본인 앞길에 관심이 가장 많음

  • .

2015~2019년 연구실 정보

'교신 SCIE 논문'은 해당 교수가 교신저자로 들어간 SCIE 논문의 숫자를 말합니다. 논문의 저자는 크게 주저자(1저자, 교신저자)와 공동 저자로 나뉘며 논문 작성의 기여도는 주저자가 더 높습니다. 교신저자는 학술지 편집자 또는 다른 연구자들과 연락을 취하는 논문의 책임자로 볼 수 있으며, 보통 해당 연구실의 교수가 교신저자가 됩니다. (통상 연구실의 대학원생이 1저자가 됩니다.)
즉, 교수가 교신저자인 논문은 해당 교수가 공저자인 경우보다도 해당 연구실의 대학원생이 연구에 직접적으로 참여한 연구실의 실적일 확률이 높습니다. 이 때문에 김박사넷에서는 교신 SCIE 논문을 기준으로 집계하고 있습니다.

SCIE 논문이란 Science Citation Index Extended의 약자로 미국 톰슨사이언티픽사가 집계하는 논문 데이터베이스를 뜻합니다. (2020년부터 SCI, SCIE의 구분이 사라지고 'SCIE'로 통합되었습니다.) 논문에도 급이 있다고 가정한다면, 위와 같은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인정한 학술지에 게재된 논문들이 SCIE 논문입니다. (이 기준에 대한 논란도 있어 SCIE '급' 이라는 이름으로 SCIE, SSCI, A&HCL, SCOPUS 등의 분류체계도 있는데, 대동소이합니다. 어떤 학술지가 SCIE 급인지 확인하는 방법은 http://mjl.clarivate.com/ 에서 검색해 볼 수 있습니다.)

피인용 횟수는 해당 논문을 다른 논문에서 얼마나 인용하였는 지를 나타냅니다. 인용이 많이 되었다는 것은 그만큼 다른 연구자들도 관심을 많이 가지는 연구분야의 논문이라는 뜻으로, 피인용 횟수가 높을수록 좋은 논문이라고 여겨집니다. (피인용 횟수는 분야별로 차이가 크기 때문에 동일분야 논문끼리 비교해야 합니다.)
좋은 논문을 판별하는 다른 기준은 어떤 학술지에 게재되었는 지를 살펴보는 것입니다. 학술지의 게재논문이 한 해 동안 평균적으로 얼마나 인용되고 있는 지를 알려주는 지표가 impact factor이며, 보통 이 수치가 높을수록 좋은 학술지라고 합니다. (추후 SCIE 논문의 impact factor에 대한 정보도 추가할 예정입니다.)
* 피인용 횟수는 bing.com기준으로 산정하였습니다.
* 2020년부터 SCI, SCIE의 구분이 사라지고 'SCIE'로 통합되었습니다.

논문정보는 이메일 기준의 교신저자 논문이며, 피인용 횟수는 교신저자 논문의 피인용 횟수입니다. (bing.com검색결과 기준) 요청사항은 오류 수정요청을 이용해주세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 하기
 예시 보기

동일계열 (재료/신소재공학) 연구실과 비교

동일계열 연구실을 비교하는 이유는 연구 분야마다 논문의 수와 피인용 횟수가 상이하기 때문입니다. 상대적으로 논문이 잘 나오는 분야가 있는 반면, 졸업 때까지 한 편의 논문을 쓰기도 힘든 분야도 있습니다.
따라서 단순히 논문 수나 피인용 횟수만 비교하는 것보다 동일계열 연구실과의 상대적인 실적을 비교하는 것이 해당 연구실의 실적을 파악하는 데 좀 더 용이할 것입니다.
* 피인용 횟수는 bing.com기준으로 산정하였습니다.

해당 연구실은 파란색으로 표시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 하기
 예시 보기

교신 SCIE논문 TOP 5

해당 교수의 교신 SCIE 논문 중 피인용 횟수가 가장 높은 논문을 추린 목록으로, 해당 교수의 논문 중 가장 영향력 있는 논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논문의 전문(全文)이 다운로드가 안 되는 경우, 해당 교수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본인의 소속 대학이 논문의 전문을 제공하는 유료 서비스(Web of Knowledge, Scopus 등)에 가입되어 있는 경우, 이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 피인용 횟수는 bing.com기준으로 산정하였습니다.
* 2020년부터 SCI, SCIE의 구분이 사라지고 'SCIE'로 통합되었습니다.

2015~2019년 교신저자 논문중 피인용횟수 순.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 하기
 예시 보기

2015~2019년 졸업생 정보

졸업생 정보를 통해 해당 연구실을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거쳐갔는지 알 수 있습니다.
2015년을 기준으로 비교하는 이유는 임용된 지 얼마 안 된 교수는 졸업생 숫자가 적을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 하기
 예시 보기

모든 졸업생 정보

현재까지 졸업한 모든 졸업생 데이터를 기반으로 '석사입학생 중 박사졸업생의 비율'을 산출하였습니다.
이는 해당 연구실로 석사과정 입학 후 박사과정을 거쳐 박사학위까지 받은 졸업생의 비율로, 항상 그런 건 아니지만, 이 비율이 높다면 해당 연구실에 긍정적인 요소가 많아서 그런 것일 수도 있습니다. 물론 관심있는 연구 분야의 타 교수들과의 비교, 동일계열 연구실과의 비교, 학생들의 한줄평 등 여러 요소들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평가를 내리는 것이 좋겠습니다.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 하기
 예시 보기

연도별 졸업생 수 (5개년)

졸업생 수 추이와 해당 연구실의 연혁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현재 서울대학교, KAIST만 지원하며 타 대학원은 업데이트 예정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 하기
 예시 보기

박사입학 후 졸업까지 필요한 평균 학기수

졸업까지 상당한 시간이 필요한 석박통합/박사과정생에게는 미래 계획을 위해 해당 연구실의 평균 학위취득 소요 기간을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 제공되는 데이터에는 파트타임 박사졸업생이 포함되어 있어, 전업학생의 경우 그 기간이 조금 더 짧을 수 있습니다. (향후 표준편차 정보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현재 서울대학교, KAIST만 지원하며 타 대학원은 업데이트 예정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 하기
 예시 보기

수정사항이 있을 경우 오류 수정요청을 이용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