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런저런

어느기자의 대학원생에 대한 평가

방정맞은 윌리엄 셰익스피어

2022.11.22 16 6884

아무리 그래도 기사로 저렇게 표현하는건 대학원 나온 사람들에게는 인격모독이 아닌가 싶네요...

댓글 16

  • 징징대는 토마스 홉스

    2022.11.22

    노예 인정하긴 하지만 맥락없이 노예라하는건 좀 그렇네요,..

    대댓글 1개

    • 소심한 버트런드 러셀

      2022.11.22

      그 와중에 인정하면 어뜩합니까 ㅌㅋㅋㅋ

  • 씩씩한 리처드 파인만

    2022.11.22

    왜 또 불편충 나셨음 기사 헤드라인이야 자극적으로 뽑아야 조회수가 올라가서
    뽀지가 두둑해지는 시스템인데
    꼬우면 고소하셈

    대댓글 2개

    • 나른한 프랜시스 베이컨

      2022.11.22

      해드라인 자극적으로 뽑아서 조회수 빨아먹으려고 하기때문에 기래기라는 말 듣는겁니다.
      당연히 기분나쁠수 있는 어그로제목이라 생각되는데 불편충이라는 말이 왜나오는지 모르겠네요 ㅎㅎ 여기에서도 특정학교 비하발언등으로 어그로 댓글쓰신다음에 자극적이여야지 댓글많이달린다고 자위하면서 꼬우면 고소하라고 똑같은말씀 하시겟네요 ㅎㅎ

    • 성급한 어니스트 헤밍웨이

      2022.11.26

      언제부터 도덕과 윤리가 개인이 법정에서 풀어야하는 문제가 된거야? 법은 최소한의 도덕이라고 안배우냐?

  • 쇠약한 윌리엄 켈빈

    2022.11.22

    아마 데스크가 저렇게 바꿨을듯

    대댓글 0개

  • 재빠른 미셸 푸코

    2022.11.22

    오히려 저렇게 해야 대학원생이 노예라는 프레임이 퍼지면서 처우 개선에 대한 목소리가 형성될 수 있는 거 아님?

    대댓글 0개

  • 용감한 아리스토텔레스

    2022.11.22

    아무리 자조적으로 스스로 "노예"라는 말을 쓴다고한들 '과학전문기자'라는분이 기사에 쓸말은 아닌거같음

    대댓글 1개

    • 용감한 아리스토텔레스

      2022.11.22

      지금들어가보니 제목수정은하셨네요

  • 방탕한 에르빈 슈뢰딩거

    2022.11.22

    24년에 입학해서 후배석사들안들어오면 못나갈수도있겠네....?

    대댓글 0개

  • 눈치보는 척척박사

    2022.11.22

    요즘 기업에서 오래 살아남기위해 대학원 많이들 생각하던데.. 학령인구 줄어도 대학원 목표하는 퍼센티지가 높아져서 상관없을듯

    대댓글 0개

  • 쩨쩨한 장 폴 사르트르

    2022.11.23

    까도 우리 스스로가 깐다 십할

    대댓글 0개

  • 세심한 니콜라 테슬라

    2022.11.24

    그런데 인격 모독이라고 하기에는 스스로를 노예라고 말하는 대학원생이 너무 많음
    뭐..스스로 노예라고 안한 사람들에게는 좀 억울할 수 있는 일이지만 "인격모독입니다" 하기에는

    대학원생: 하...나 노예임
    기자: 쟤들 노예임
    대학원생: 인격모독함?
    같은 느낌이랄까

    그거랑 별개로 기사제목 참 별로긴하네요

    대댓글 0개

  • 재밌는 칼 세이건

    2022.11.24

    아마 저 기자가 노예를 당해본게 아닐까요.. 과학전문기자..... 이공계 노예출신이 확실함..
    도비라는 이쁜 말 두고 노예라니 너무해..

    대댓글 0개

  • 직설적인 윌리엄 켈빈

    2022.11.24

    저렇게 하면 교수들이 더 노발대발 할듯요ㅋㅋㅋㅋ
    우리가 가르치고 챙겨줬더니 왜 저따위 마인드 가지냐는 식으로ㅋㅋㅋㅋ

    대댓글 0개

  • 깐깐한 헤르만 헤세

    2022.11.25

    인구 줄어들면 노예가 대학원생만 줄어들겠습니까 싶습니다 ㅎㅎ 이거 전체 학령인구가 줄어드는건데 기업이며 대학이며 초 중 고 등등 유치원 근데 이공계 대학원생만 언급해서 한거면 기자가 자극적으로 쓰긴 했네요 차라리 한국 노예 줄어들고 있다 하면 될 걸 ㅋㅋ

    대댓글 0개

댓글쓰기

커뮤니티 이용자들은 지금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까요?

김박사넷 로그인을 하면
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1. 또 읽고싶은 게시물을 스크랩 할 수 있어요!
  • 2. 특정 게시물 또는 댓글에 댓글알람 설정을 할 수 있어요!
  • 3.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어요!
  • 4. 매주 업데이트 되는 매거진 아티클을 볼 수 있어요!
  • 5. 출석체크포인트를 모으면 상점이 열려요!

110,000명의 김박사넷 유저들과 함께해보세요!

신고하기

신고사유를 선택해주세요.
추후 김박사넷 게시판 서비스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하루에 신고는 3번까지 할 수 있습니다. 신중하게 선택해주세요.

IF뱃지가 일정 개수 이상일 경우
닉네임 수정이 가능합니다.

회원 프로필 완성 후 글쓰기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프로필 완성하기

CV를 생성하여 학위/학과가 확인되면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CV 생성하기 CV 도움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