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박사넷

  • 일상

랩 생활 곧 1주일차 되는데 논문읽기가 어렵네요ㅠㅠ

노래하는 어니스트 러더퍼드

2021.03.07 6 1881

이번에 입학한 대학원 새내기입니다

사수 분께서 리뷰논문과 백업논문을 주셔서 이번 주는 수업 듣고 논문만 읽고 있는데

뭔가 이해가 되는 것 같으면서도 속도도 안나고 자괴감만 들어요,,

사수 분은 나중에 자기쯤 되면 (지금 박졸하고 포닥하고계심니다) 5분에 한편씩 읽는다고 하는데 정말일까요ㅜㅠㅠ

원래 다 이런건지 모르겠네요 흑흑

댓글 6

  • 활기찬 레온하르트 오일러

    2021.03.07

    아이고 ~님아 처음 부터 잘하모 도사지 석사병아리가
    도사가 되기까지 길은 멀고도 험함
    천천히 끈질기게 잘 걸어가시게나......

    대댓글 0개

  • 털털한 알렉산더 벨

    2021.03.07

    분야가 어디길래 5분에 한편 읽지ㅋㅋ

    대댓글 0개

  • 털털한 그레고어 멘델

    2021.03.07

    5분에 한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지극히 정상이시니 하던대로 하세요

    대댓글 0개

  • 성실한 쿠르트 괴델

    2021.03.07

    허세 ㄷㄷ.. 5분이면 abstract 대충 읽고 넘기는거임

    대댓글 0개

  • 허탈한 어니스트 러더퍼드

    2021.03.07

    그게 당연한 겁니다!
    많이들 잘못 생각하는게 리뷰논문으로 시작을 해서 리뷰논문이 쉽다고 생각할 수 있는데, 오히려 사례들을 축약해놓은 거라 배경지식이 없으면 더 어려울 수 있죠. 레퍼런스 하나하나 찾아가면서 공부해야되니 당연히 시간 오래 걸립니다.

    5분에 하나라는건 아마 앱스트랙트 인트로 결론 읽고 대충 뭔 논문인지 파악할 수 있겠다는 말인 것 같네요. 2-3페이지 짧은 커뮤니케이션 논문은 연차쌓이면 실제로 5분컷 가능하기도 합니다.

    대댓글 0개

  • 무기력한 헤르만 헤세

    2021.03.07

    제가 말씀하신 사수정도의 짬(?)이고, 새로나온 논문들도 구글스칼라 통해서 꾸준히 읽은 기준으로 말씀드리겠습니다.
    사수가 말하는 "읽는다"라는 개념과 본인이 생각하는 "읽는다"개념이 다를겁니다.
    사수 입장에서는
    1. 이미 해당 분야에 대해서는 충분히 알고있음.
    2. 새로나온 논문이 어떤 논문인지 파악함. (대충 abstract/그림들 훑어보고 conclusion 보면 5분이면 판단되긴 합니다.)
    이 1,2가 겹치면서 5분만에 "이 논문을 정독할만한지 판단한다." 정도입니다. 사실 그걸 "논문을 읽는다"라고 표현한것은 저도 좀 의아하긴 합니다.
    저도 대충 일주일마다 새로나온 논문 20~30편 정도중, 훑어보고 정독을 하는건 3~5편 정도입니다. 물론 정독을 하겠다고 선택한순간에는 시간을 충분히 씁니다.
    물론 저보다 훨씬 능력이 좋으셔서, 실제로 5분만에 정독을 하실수도 있겠지만.. 아직까지 이런사람을 본적은 없네요 ㅎ

    대댓글 0개

댓글쓰기

김박사넷 로그인을 하면
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1. 또 읽고싶은 게시물을 스크랩 할 수 있어요!
  • 2. 특정 게시물 또는 댓글에 댓글알람 설정을 할 수 있어요!
  • 3.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어요!
  • 4. 매주 업데이트 되는 매거진 아티클을 볼 수 있어요!
  • 5. 출석체크포인트를 모으면 상점이 열려요!

110,000명의 김박사넷 유저들과 함께해보세요!

신고하기

신고사유를 선택해주세요.
추후 김박사넷 게시판 서비스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하루에 신고는 3번까지 할 수 있습니다. 신중하게 선택해주세요.

IF뱃지가 일정 개수 이상일 경우
닉네임 수정이 가능합니다.

회원 프로필 완성 후 글쓰기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프로필 완성하기

CV를 생성하여 학위/학과가 확인되면 연구자포럼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CV 생성하기 CV 도움말

MY 페이지